인종에 관한 진실

 


 


19세기 전반에 미국의 과학자 중 가장 유명한 편에 속했던 사람은 새뮤얼 모턴이라는 의사였다. 모턴은 필라델피아에 거주하며 두개골을 수집했다.

모턴은 각각의 두개골에 동일한 작업을 했다. 그는 두개골 안에 후추씨를 채워 넣은 후 다시 그것을 쏟아서 두개골의 용적을 측정했다. 나중에는 후추씨 대신 산탄알을 이용했다.

모턴은 인간이 다섯 가지 인종으로 분류될 수 있으며 인종들은 신이 결정한 서열에 부합하는 뚜렷한 특질들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했다. 그는 백인이 인종 중에서 가장 똑똑하다고 주장했다. 동아시아인은 ‘영리하고 쉽게 교화될 수 있지만’ 백인보다 한 단계 아래에 해당했다. 그다음이 동남아시아인이고 그 뒤는 북아메리카 원주민이었다. 흑인은 서열상 맨 아래였다. 미국 남북 전쟁이 발발하기 수십 년 전에 노예제 옹호자들은 모턴의 이론을 재빠르게 수용했다.

글    엘리자베스 콜베어
사진 로빈 해먼드

[출처] 내셔널지오그래픽 National Geographic (한글판)
ⓒ 본 콘텐츠는 발행사에서 제공하였으며,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,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.


포스트 공유하기     
내셔널지오그래픽 National Geographic (한글판)

내셔널지오그래픽 National Geographic (한글판)

정기구독 상세보기